트위터가 돌아가는 기본적인 원리를 개발자의 입장에서 바라본 것을 이용해서 설명해본다.

  • 일단 트위터의 기본은 사용자가 쓴 140자 이내의 누구나 볼 수 있는 글(Public Tweet)들로 이루어진 제목도 없고 내용만 있는 거대한 게시판이라고 보면 됨.
  • 개인적인 대화를 위해서 DM(Direct Message)라는 발신자와 수신자만 볼 수 있는 글이 따로 존재.

트위터 전체로 본다면 사용자들이 올리고 있는 글(트윗)들이 계속 흘러가고 있는데 이것을 타임라인이라고 한다.
(외쿡 애들은 시간대에 따라 뭔가 올라가 있는걸 보통 타임라인이라고 부르더라)

올라오는 트윗을 분석해보자.

  • DM으로 쓴 글이 아닌 이상 누구나 볼 수 있는 Public Tweet이다.
  • 140자까지 쓸 수 있다.
  • @으로 시작하고 영문자 또는 _ 로 이루어진 단어 :
    • 사용자의 아이디로 간주하고 해당 사용자를 언급했기 때문에 멘션(Mention)이라고 한다.
    • 트윗이 이와 같은 멘션으로 시작한다면 특정 사용자에게 쓰는 글이라고 간주한다.
  • #으로 시작하고 영문자와 _ 로 이루어진 단어:
    • 특정 내용을 언급하는 것으로 간주하고 이를 해시태그(Hash Tag)라고 부른다.
    • 멘션도 그렇지만 여기서 단어라는 것은 [공백 또는 문장의 시작으로 시작하고] [공백이 아닌 문자들로 이루어져 있으며] [공백이나 문장의 끝으로 끝나는 글자들의 집합]이다.

간단하다. 트윗 하나하나는 복잡한 것이 없다.
복잡하게 생각하게 되는 것은 타임라인, 팔로우(Follow),  해시태그, 리트윗(RT, ReTweet) 같은 것.

타임라인의 구성은 다음과 같다.

  • 타임라인
    트위터에 올라오는 수많은 글들을 특정 조건에 따라서 걸러내고 보여주는 트윗들의 리스트.
    기본적으로 로그인을 하면 내 타임라인을 보여준다. (최초에는 아무것도 보이질 않는다)
    이 타임라인에 나오는 내용들은 아래에 나오는 것들에 의해서 정해진다.

  • Follow
    말 그대로 따라다니기. 해당 사용자를 팔로우하면 그 사용자가 올리는 트윗을 내 타임라인에서 보여줌.
    "이사람이 올리는 글을 내 타임라인에 보여주시오!" 하는 것.
    (Unfollow는 말 그대로 이제 내 타임라인에서 그만 보겠다는거.)
    단, 여기서 제외되어 보이지 않는 글이 있는데 아래에서 얘기하는 멘션으로 시작되는 글임.

  • Mentioin
    (당연하게도) 트윗 내에서 나를 언급한 글도 내 타임라인에서 보여줌.
    이러한 멘션이 문장의 맨 처음에 있다면 해당 트윗은 언급된 사용자에게 하는 말로 간주하고 해당 사용자의 타임라인 외에는 보여주지 않음.
    그러나! 문제의(?) 그 사용자 또한 내가 팔로하고 있는 상태라면 나의 타임라인에도 해당 트윗을 보여줌.
    (가끔 팔로중인 사용자가 글을 하도 안올려서 그 사용자의 트윗을 보러 가보면 이러한 멘션으로만 계속 글을 쓰고 있는 경우가 있다)

  • 내 트윗들
    (너무 당연하게도) 내가 쓴 트윗도 내 타임라인에 보여준다. -ㅅ-;

이렇게 팔로우와 멘션에 의해서 내가 볼 수 있는 트윗들이 내 타임라인에 줄줄줄 나오게 된다.


추가적인 것들은 다음과 같다.

  • Hash Tag
    특점 내용을 언급한다는 표시를 위해서 #을 붙인 단어를 사용하는 것. 검색을 통해서 이것들을 골라서 볼 수 있다.
    흔히 사용하는 #태그를 #을 떼고 검색해봐도 비슷한 결과가 나오는데 이는 내부적으로는 그냥 검색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이다.
    cat과 #cat이 다른 이유는 글자수가 다르기 때문이다. -_-;
    농담이 아니고 cat은 그냥 글 내용중에 cat이 들어간 것이고 #cat은 cat에 대해서 명시적으로 쓴 글이라고 사용자가 꼬리표를 달아놓은 것이다.
    따라서 #cat으로 검색한다면 "#cat" 으로 검색하기 때문에 사용자가 cat에 대해 쓴 글이라고 꼬리표를 달아놓은 글만 골라서 볼 수 있는 것이다. 
    반대로 특정 내용에 대해서 썼다는 것을 의미하기 위해서 #과 함께 태그를 쓰면 된다.
    가끔 한글로 된 해시태그가 안된다는 글들이 있는데 트위터나 트위터 클라이언트들이 영어권 프로그램이다보니, #으로 시작해서 영문자나 _ 로 끝나는 단어만 해시태그로 표시해주기 때문이다.

  • RT(ReTweet)
    내가 팔로중인 사람의 트윗이나 이래저래 보게 된 트윗을 내 팔로워들에게도 알려주고싶다면? 
    내가 그 글을 트윗하면 자연스럽게 내 팔로워들이 보게 된다.
    하지만 내가 쓴 글은 아니기 때문에 해당 사용자의 아이디를 넣어서 트윗을 하는게 예의.
    그렇다고 해당 사용자를 문장의 첫머리에서 멘션하게 되면 앞에서 설명한 원리에 의해서 나를 팔로하고 있더라도 그 사용자를 팔로하고 있지 않은 사람들에게는 보이지 않게 된다.
    그래서 내가 쓴 글은 아니지만 내 팔로워들에게 보여주려는 의도로 다시 트윗한다는 의미로 앞에 RT를 붙여서 트윗하면 문장의 첫머리가 멘션으로 시작하지 않기 때문에 내 팔로워들의 타임라인에 무조건 해당 트윗이 보이게 된다.
    이건 해당 기능이 없어서 트위터 사용자들이 암묵적으로 만들어낸 규칙이다.
    이런 RT를 사람들이 많이 하게 되자 트위터에서는 아예 리트윗이라는 기능을 추가해줬다.
    트위터에서 제공하는 리트윗을 사용하게 되면 해당 트윗에 따로 뭔가 추가하지 않아도 내 팔로워들의 타임라인에 보여준다.
    단점은 이렇게 자동으로 바로 리트윗을 해주니 거기에 뭔가 첨언을 할 수가 없다는것. 그래서 요즘 나오는 트위터 클라이언트들은 RT를 누르면 새로운 트윗 방식을 쓸 것인지 아니면 뭔가 첨언해서 예전 방식을 사용할 것인지 물어보기도 한다.

  • Reply
    어떤 트윗에서 reply를 누르게 되면 트위터는 내부적으로 어떤글에 대한 reply인지 해당 글의 번호를 가지고 있게 된다.
    이 번호를 이용해서 트위터 클라이언트들은 해당 트윗이 어떤 대화 내용이었는지를 줄줄이 보여줄 수가 있는 것이다.
    또한 자동으로 문장의 앞에 해당 사용자의 아이디를 넣어 멘션으로 만들어준다.
    기능이 보통은 하는 트위터 클라이언트를 쓴다면 특정 사용자와 대화중인 것 같은 트윗에서 "In Reply To.."와 같은 버튼을 누르거나 해당 트윗을 보면 그 트윗의 꼬리에 꼬리를 이어서 대화 내용을 보여줄 수 있다.
    반면 reply를 이용하지 않고 그냥 상대방을 멘션해서 트윗을 한다면 이전 트윗에 관한 번호가 없이 새로 글을 작성하는 것이기 때문에 reply를 이용할 때처럼 이전 글의 정보를 보여줄 수 없게 된다. 

  • List
    트위터에서 제공하는 기능.
    리스트를 생성하고 사용자들을 추가하게 되면 해당 사용자들의 트윗들로 구성된 타임라인을 볼 수 있다.
    리스트에 추가할 사용자들을 팔로하지 않아도 추가할 수 있다.
    사용자들과 follow라는 관계를 먲지 않아도 다른 사용자들의 트윗을 구독할 수 있도록 만들어준 것.


막상 글로 쓰려니 시간만 잡아먹고 제대로 설명이 안되는...

트위터에서의 follow는 "나를 팔로해주세요" 해서 하는 것이 아니고 그 사람의 트윗들이 볼만한 가치가 있기 때문에 하는 것이며,
트위터에서의 unfollow는 그 사람의 트윗이 나에게 도움이 되지 않거나 방해가 되기 때문에 하는 것이다.
누가 나를 팔로한다면 그건 그 사람의 필요에 의해서 하는 것이니 따로 감사할 필요도 없으며, 누가 나를 언팔로 했다면 그건 그 사람에게 내 트윗이 필요없게 되었다는 것이니 딱히 아쉬워 할 것도 아니다.
당연히 내가 어떤 사람을 팔로했다고 해서 그 사람이 나를 팔로할 의무따윈 없다.

내가 트윗하는 모든 글은 위에 설명한 원리대로 특정인의 멘션으로 시작하지 않는 글들은 내 팔로워들의 타임라인에 나오게 된다.
특정인과의 대화이고 내 팔로워들이 볼 때에 아무 도움이 되지 않는 글이라 생각된다면 반드시 멘션을 맨 앞에 붙여서 관련된 사람들의 타임라인에만 나오도록 하는 것이 작은 예의가 되겠다.

사람과의 관계라서 보통 팔로를 하면 상대방도 팔로를 해주곤 한다. 따라서 팔로워를 늘리는 가장 빠른 방법은 팔로를 하는것.
(하지만 난 팔로를 많이 하지 않았다. 응?)
그렇지만 기껏 늘어난 팔로워들에게 "심심하다" "뭐지 이건" 이런 식의 독백에 가까운 트윗만 보여주다간 언팔로 당하기 쉽상.
(그래서 난 트윗을 자주 하지 않는다. 응?)
정보성 글을 많이 트윗하는 것도 좋지만 남의 트윗에 리플라이로 뭔가 한마디씩이라도 해주는 것이 제일 좋은 것 같다.
어차피 트위터는 사람들이 있는 곳이기 때문에... "사람 사는 곳은 어디나 똑같다"는 말이 통하는 곳.
(하지만 난 리플라이를 잘 하지 않는다. 응?)
Posted by wormkid 트랙백 0 : 댓글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ㅅ' 2010.06.04 16:04

    저는 sign out 하고 제 트윗을 들어가보면 제가 특정인에게 @**** 라고 멘션한 것들이 다 보이던데 .. 그건 그 ****와 제가 서로 팔로우하는 관계라서 제3자가 보기에도 다 보이는건가요 ?

    • addr | edit/del ㅇㅂㅇ 2010.06.12 06:10

      C가 A는 팔로우하고 B는 팔로우하지 않을 경우 C의 타임라인에서는 A가 B를 멘션한 트윗이 보이지 않아요. 하지만 이 경우에도 A의 타임라인에 가면 A가 쓴 모든 public 트윗이 보이기 때문에 B를 멘션한 트윗도 A의 타임라인에는 나타난답니다. 'ㅅ'님이 질문하신 경우는 후자에 해당하는 경우지요.

  2. addr | edit/del | reply ㅇㅂㅇ 2010.06.12 06:05

    트위터에 대한 개념을 간단명료하게 잘 설명해놓으셨네요. 깔끔하게 이해하고 갑니다.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2896.actualitses.com/nikefreerunfr.php BlogIcon nike 2013.07.29 01:34

    귀를 기울여봐 가슴이 뛰는 소리가 들리면 네가 사랑하는 그 사람 널 사랑하고 있는거야.